양천허씨대종회 홈페이지 홈페이지
최근댓글 보기 - 최신 댓글만을 순차적으로 보여줍니다.

최근댓글 보기

  송암공파 34세 허영준의 풍시조, 2019. 7. 14.
ㆍ작성자 : 허장호 ㆍ작성일 : 2019-07-16 (화) 16:51 ㆍ조회 : 283
허영준고문/풍시조| 회원 신작
산 노루(이창선) | 조회 4 |추천 0 | 2019.07.14. 11:23

'절울이 오름'이 운다.

 

송악산 아래 중국자본이 들어와

무슨 타운을 짓는다는데

갈등이 커지면 '절울이 오름'(송악산) 울음을 누가 달래랴 ?

    

.................................................................................

(해설) 풍시조(諷詩調)는 풍자쪼로 썼거나 풍자 투로 쓴 시를 의미한다.

그 구조는 삼행(三行)이라는 정형성을 지니고 있음은 시조와 같다.

풍시조는 그 시대나 현실의 병폐, 비리, 부조리 등을 고발함으로써

개선의 의도를 실현해 보려는 일종의 문학의 한 종류다.

시인 허영준은 이런 풍시조를 600여 편이나 발표했고, 풍시조

문학상(2012)을 받았다.



[출처;대정현 문학회 카페, 2017. 7. 14.]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대종보 27호 공람 (2015년)   대종회 2015-06-16 4540
나의 파조는? 나는 몇 세손일까?   대종회 2011-08-15 8522
자유게시판 아이디, 비밀번호 글쓰기 안내   대종회 2008-07-06 40758
1596 고성 참의공 성묘 및 간담회(2019년도 ) 허상득 2019-08-26 188
1595 경신환국, 허적(許積)의 유악 사건(AD,1680)[김영준], 2019. 8. ..   허장호 2019-08-25 204
1594 판도좌랑공 설단을 포천시 신북면 신평리 충장공의 후손 묘역으로..   허장호 2019-08-21 268
1593 운영위원 및 소파회장 연석회의, 2019. 8. 21.   허장호 2019-08-21 209
1592 허상만(許祥萬 전 농림부 장관) 생명의숲 이사장, 2019. 8. 8. 허장호 2019-08-17 192
1591 전남대에 기증된 의재 허백련 글씨, 2019. 8. 11. 허장호 2019-08-17 199
1590 의재 허백련 삶, 작품세계 논한다 [광주시립미술관] 2019. 8. 14.. 허장호 2019-08-17 179
1589 송암공파 35세 허영호 제주테크노파크 원장, 2019. 8. 13. 허장호 2019-08-15 173
1588 위기에 처한 제주 사투리 [김수종], 2019. 8. 14. 허장호 2019-08-15 163
1587 허공에 내뻗는 그리움의 꽃대궁, 한여름의 능소화 [박대문], 201..   허장호 2019-08-08 245
1586 2019 제1회 종보 편찬위원회 개최, 2019. 8. 7.   허장호 2019-08-07 208
1585 ■ 판도좌랑공 묘역 이전을 위한 현지 답사.   허현강 2019-08-06 5553
12345678910,,,1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