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허씨대종회 홈페이지 홈페이지
최근댓글 보기 - 최신 댓글만을 순차적으로 보여줍니다.

최근댓글 보기

  털진달래 [박대문]
ㆍ작성자 : 허장호 ㆍ작성일 : 2016-06-12 (일) 07:46 ㆍ조회 : 5911
털진달래 (진달래과) Rhododendron mucronulatum Turcz. var. ciliatum Nakai
2016년 06월08일 (수) / 박대문
 
 
잎도 없이 앙상하게 메마른 가지에
주저리주저리 피어나는 수많은 꽃송이
진한 자홍빛 꽃 불길이 한라산을 달굽니다.

거대하고 육중한 백록담 암벽은
자잘하게 피어나는 꽃 무더기 화환 위에
덩그러니 얹혀진 한 점 커다란 꽃망울,
한라산은 어느새 꽃동산으로 변신합니다.

진달래 지고 나니 털진달래가 그 뒤를 잇고
이제 또다시 철쭉 꽃망울이 부풀고 있습니다.
바람 차고 살벌했던 겨울 한 철 지나고 나니
한라산이 봄 마중 꽃물결에 출렁거립니다.

털진달래는 우리나라 자생식물로서
한라산, 설악산, 지리산 정상부 등 높은 산 능선에 자라는
낙엽 떨기나무입니다.
줄기는 높이 0.5~2.0m이며 가지가 많이 갈라집니다.
꽃은 가지 끝에 1~3개씩, 잎보다 먼저 또는 동시에 핍니다.
꽃 피는 시기가 진달래보다 늦고 철쭉보다는 빠릅니다.

잎과 잎자루, 어린줄기에 털이 많아 털진달래라 부릅니다.
꽃이 진달래보다 작고 색깔은 훨씬 더 진한 자홍빛이며
꽃잎에 자잘한 잔주름이 많습니다.
털진달래의 꽃말은 '신념, 청렴, 절제'라고 합니다.

(2016. 5월 한라산 윗세오름 남벽을 바라보며)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자유게시판 아이디, 비밀번호 글쓰기 안내   대종회 2008-07-06 38476
1598 미국 판사의 명판결!!~~ [1]   허기술 2010-02-09 16323
1597 양천허씨선략공파보   허찬회 2010-11-05 8832
1596 한글의 글자 수 11172   민들레 2009-09-06 8712
나의 파조는? 나는 몇 세손일까?   대종회 2011-08-15 8323
1594 나랏말싸미 듕귁에 달아 … [3]+4   허찬회 2013-10-09 7664
1593 자유게시판의 글 삭제를 우려한다 [6]+5   허찬회 2013-12-02 7211
1592 온라인 자유게시판 [2]   허신욱 2013-09-06 6276
1591 털진달래 [박대문]   허장호 2016-06-12 5911
1590 허씨 영문표기 HEO를 HUR로 수정할 것을 제안합니다. [3]+1   허중욱 2011-08-04 5464
1589 [뉴스] 인도 아요디아의 쌍물고기 무늬는 가야의 사돈국이라는 강.. [2]   허찬회 2010-01-17 4868
1588 종중을 위한 소송에 방해가 웬 말이냐! [7]+7   허준 2014-08-15 4738
1587 東州事 [3]   허유권 2016-05-07 4728
1586 한국의 성씨와 이름(2)   허기술 2010-02-17 4521
1585 한국의 성씨와 이름(3)   허기술 2010-02-17 4490
12345678910,,,1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