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허씨대종회 홈페이지 홈페이지
최근댓글 보기 - 최신 댓글만을 순차적으로 보여줍니다.

최근댓글 보기

  한국의 성씨와 이름(4)
ㆍ작성자 : 허기술 ㆍ작성일 : 2010-02-17 (수) 12:52 ㆍ조회 : 4235

이름의 로마자 표기 [편집]

대한민국에서 한국어 로마자로 표기하는 공식적인 방법은 문화관광부가 2000년에 제정한 로마자 표기법 고시가 있으나, 인명의 경우 그 적용이 엄격하지 않아 하나의 이름에 다양한 표기가 보인다.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에서는 종래의 매큔-라이샤워 표기법을 계속 사용한다. 또한 한국어의 로마자 표기법은 최근 들어 겨우 고교 교육 과정 부록으로 나온 정도이기 때문에 보통 자신의 이름 표기를 개인이 임의로 정하는 경우가 많고, 관례적으로 그 표기법은 영어 철자법에 준한 것이 많다. ‘문’을 ‘moon’, ‘선’을 ‘sun’으로 표기하는 경우 등이 이에 해당된다. 이 때문에 박씨는 ‘Park, Pak, Bak’, 이씨는 ‘Lee, Yi, Rhee’, 최씨는 ‘Choi, Choe, Choy’ 등 다양한 표기가 보이며, 이러한 사정을 모르는 비한국인에게는 이들 동일한 성의 다른 로마자 표기가 별개의 성으로 오인받는 일이 많다. 예를 들어 이씨는 보통 영어권 성인 Lee를 따른 것이 많지만, 리승만 은 Syngman Rhee, 이순신은 Yi Sunsin이 정식 영문 표기이다. 성과 이름의 순서는 예전에는 유럽식으로 이름을 먼저, 성을 나중에 표기하는 경우도 있었으나(현재도 영어 일기에서는 이렇게 쓴다. [42]) 현재는 한국식으로 성+이름의 순서로 쓰는 사람도 많다. 성+이름을 선호하는 사람은 그 사이에 반점(,)을 넣는 경우도 있다. 영어 이름 중에서 자신의 이름과 비슷한 발음을 차용해 와서 쓰는 사람들[43]도 있다.
 
5대 성씨의 로마자 표기법 비교
한글 한자 국어의 로마자 표기법 매큔-라이샤워 표기법 기타 흔한 표기
Gim Kim Kim, Kym
이(리) I(남) / Ri(북) Yi(남) / Ri(북) Lee, Yi, Rhee, Ree, Rey, Rhie
Bak Pak Park, Pak, Bark, Pack
鄭, 丁, 程 Jeong Ch?ng Chung, Jung, Joung, Chong, Cheong, Choung
Choe Ch'oe Choi, Che, Choy, Chey

여권 이름의 음절 구분 [편집]

2002년 전에는 여권 이름의 음절 구분을 반드시 공백으로 하는 것이 원칙이었다. [44]하지만 이 때문에 많은 한국인들이 해외에 나가서 불편을 겪자[45], 2002년 이후에는 이름에 공백을 집어넣지 않는 것을 원칙으로 하도록 바꾸었다. (홍길동 → HONG, GILDONG) 이러한 표기 방법은 로마자 표기법과도 일치한다.

동명이인의 구별 [편집]

동명이인 (同名異人)이 출석부 안에 들어 있을 때는 "김수경 A", "김수경 B", "김수연", "김유경"처럼 A, B, C, D 등의 로마자 알파벳을 집어 넣어서 구별하기도 하나 방법은 여러가지 일 수 있다.[출처 필요]

1982년 대한민국 프로야구단 중 하나인 OB 베어스에는 두 명의 이근식 선수가 있었다. 당시에는 두 사람을 구분할 때 ‘큰 이근식’, ‘작은 이근식’[46]으로 불렀다. 당시에 큰 이근식은 내야수, 작은 이근식은 외야수의 위치에 있었다.

이름의 남북 차이 [편집]

분단 이후, 문화적으로 남북이 단절되면서, 대한민국과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인명 습관에는 약간의 차이가 발생하게 되었다. 대한민국의 이름이 시대별로 어느 정도 유행을 타고 변해 온 것과 달리, 북조선의 이름은 기본적으로 전통 이름을 고수해 온 편이다. 대한민국에서 상당히 많은 비율로 존재하는 한글 이름(고유어 이름)이나, 기독교계 이름 등은 북조선 사람에게는 보이지 않는다. 또한, 정치적인 문제로 북조선에서는 국가지도자의 이름과 같은 이름을 쓸 수 없다. 거기에다가 북측은 일상생활에서 한자를 못 쓰게 하고 이름을 외래어로 짓지 않는 대신, 한글 이름을 권하는 편이다. 그러나 실제로 한글 이름을 짓는 경우는 잘 없고 전통 이름을 많이 짓는다.

중국, 베트남, 일본과의 비교 [편집]

한국 성명 체계는 한자 표기의 성과 두 음절 이름 등 중국 및 베트남과 외형상 유사점이 많다. 그러나 각각의 문화에 따라 별도로 진화해 왔기 때문에 세부적으로는 차이점이 엄존한다. 우선 대한민국과 달리, 베트남에서는 한자를 전혀 쓰지 않기 때문에 기본적으로 한자 표기로 혼동할 우려는 없다. 한국 인명과 중국 인명은 한자로 표기했을 때는 국적을 잘 알 수 없는 경우도 있으나, 선호하는 글자·음절이나 성씨의 빈도 등으로 차이를 알 수 있다. 우선 박(朴) 씨는 중국인에게는 거의 없는 성씨로서, 사실상 朴 성을 쓰는 사람은 조선계 중국인, 또는 한국인이라고 봐도 무방하다. 조(중국어 정체! : )씨나 배(중국어 정체: )씨 등은 글자로 구분된다. 중국에서는 정식 이름이나 또는 애칭 등으로 링링(玲玲)이나 추이추이(翠翠)같이 같은 글자를 겹친 이름[47]이 많은데, 한국에서는 이런 용법이 없다.
10위권 성씨를 보면 한국-중국 간에는 李, 趙, 張의 세 성이, 중국-베트남 간에는 陳, 黃의 두 성이 겹친다. 한국과 베트남은 10위권 내에서 겹치는 성이 없다.
한국 ()-()-()-()-()-()-()-()-()-()
중국 ()-()-()-()-()-()-()-()-()-()
베트남 阮-陳-黎-黃-范-潘-武-鄧-裴-杜
이들 나라 사람 사이에는 다른 나라 사람의 한자 표기를 자국어 음으로 읽었을 때, 자국 인명에 없는 어색함 또는 특이함을느끼므로, 대부분은 구분할 수 있다. 그러나 드물게는 그러한 구분도 애매한 경우도 있다.
일본의 성씨는 한자 두 글자나 세 글자로 이루어진 복성이 주류이고, 이름도 두 글자로 이루어진 경우가 많아, 다른 한자 성과 구별이 된다. 그러나 외자 성(단 발음은 훈독으로 인해 고유어로 읽으며 다음절임/이를 단성이라고 부른다.) 중에는 한·중·베트남과 겹치는 성이 몇몇 있고, [48] 한자의 사용에 따라서는 예외적으로 흡사한 이름이 되기도 한다. [49]

대한민국의 10대 성씨[편집]

이 부분의 본문은 대한민국의 인구순 성씨 목록입니다.
아래는 2000년 통계청 조사 결과이다.
순위 성씨 가구수 인구수
1 (金) 3,102,537 9,925,949
2 (李) 2,113,007 6,794,637
3 (朴) 1,215,918 3,895,121
4 (崔) 676,773 2,169,704
5 (鄭) 626,265 2,010,117
6 (姜) 325,288 1,044,386
7 (趙) 306,022 984,913
8 (尹) 294,708 948,600
9 (張) 287,195 919,339
10 (林) 237,145 762,767

대한민국의 10대 본관 [편집]

순위 본관 가구수 인구수
1 김해 김씨(金海金氏) 1,295,080 4,124,934
2 밀양 박씨(密陽朴氏) 946,307 3,031,478
3 전주 이씨(全州李氏) 808,511 2,609,890
4 경주 김씨(慶州金氏) 542,018 1,736,798
5 경주 이씨(慶州李氏) 446,598 1,424,866
6 경주 최씨(慶州崔氏) 304,722 976,820
7 진주 강씨(晉州姜氏) 300,724 966,710
8 광산 김씨(光山金氏) 258,936 837,008
9 파평 윤씨(坡平尹氏) 221,477 713,947
10 청주 한씨(淸州韓氏) 199,642 642,992

동음이성 목록 [편집]

이 목록은 한글로 표기 시에 동음이 되는 서로 다른 성들의 목록이다.
  • 강(姜), 강(康), 강(强), 강(剛)
  • 견(堅), 견(甄)
  • 경(慶), 경(景)
  • 공(孔), 공(公)
  • 구(具), 구(丘), 구(邱)
  • 국(鞠), 국(國), 국(菊)
  • 기(奇), 기(箕)
  • 나(羅), 나(奈)
  • 노(盧), 노(魯), 노(路)
  • 뇌(雷), 뇌(賴)
  • 단(段), 단(單), 단(端)
  • 도(都), 도(道), 도(陶)
  • 돈(敦), 돈(頓)
  • 마(馬), 마(麻)
  • 문(文), 문(門)
  • 반(潘), 반(班)
  • 방(方), 방(房), 방(龐), 방(邦), 방(旁)
  • 범(范), 범(凡)
  • 변(邊), 변(卞)
  • 봉(奉), 봉(鳳)
  • 빈(彬), 빈(賓)
  • 사(史), 사(舍), 사(謝)
  • 서(徐), 서(西)
  • 석(石), 석(昔), 석(碩)
  • 선(宣), 선(先)
  • 설(薛), 설(?)
  • 성(星), 성(成)
  • 소(蘇), 소(邵)
  • 송(宋), 송(松)
  • 수(水), 수(洙)
  • 순(舜), 순(淳), 순(順), 순(荀)
  • 신(申), 신(辛), 신(愼)
  • 여(呂), 여(余)
  • 유(柳), 유(劉), 유(兪), 유(庾)
  • 이(李), 이(伊), 이(異)
  • 전(田), 전(全), 전(錢)
  • 정(鄭), 정(丁), 정(程)
  • 조(趙), 조(曺)
  • 주(朱), 주(周)
  • 하(河), 하(夏)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99 허난설헌 400여년만에 고향집에 모시다 [2]   허세광 2010-03-28 1765
98 허준박물관- '동의보감' 특별전 등 [1]   허찬회 2010-03-22 2433
97 진설도에 대한 의견   허종범(김복희부인 2010-03-20 1946
96 안녕하세요. 처음 가입했습니다. [2]   허정래 2010-03-14 1739
95 효문화 뿌리축제 [1]   허일범 2010-03-09 1632
94 궁금합니다 [2]   허치문 2010-03-07 1834
93    Re..도사공에 대한 답신 [1]   허완 2010-03-10 1944
92 허준선생님의 초상권 문제가 궁금합니다 [1]   꼬마준 2010-03-05 1896
91 서울신문의 왜곡되 기사를 읽고 [2]+2   허세광 2010-02-25 2017
90 한국의 성씨와 이름(5) [3]+2   허기술 2010-02-17 2989
89 한국의 성씨와 이름(4)   허기술 2010-02-17 4235
88 한국의 성씨와 이름(3)   허기술 2010-02-17 4485
87 한국의 성씨와 이름(2)   허기술 2010-02-17 4515
86 한국의 성씨와 이름(1) [1]   허기술 2010-02-17 3832
85 복조리 [1]+1   허찬회 2010-02-14 1786
1,,,1011021031041051061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