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허씨대종회 홈페이지 홈페이지
최근댓글 보기 - 최신 댓글만을 순차적으로 보여줍니다.

최근댓글 보기

  축문쓰는 방법 질의드립니다
ㆍ작성자 : 허효범 ㆍ작성일 : 2010-01-12 (화) 16:49 ㆍ조회 : 5633
조부님 기일이 음력(12,1)일입니다
당일 이 (기축년 정축월 을축일입니다) (己丑年  丁丑月 乙丑日)
 
기제축문을 쓸때
 維歲次 己丑年 十二月 丁丑 朔 一日 乙丑 孝子 oo (이부분이 맞습니까?)
 敢昭告于 
 顯考 某官 府君
 顯비 某封 某氏
 顯考(或,비) 諱日復臨 追遠感時 昊天罔極
 謹以 淸酌庶羞 恭伸奠獻  尙
 饗 
 ,,,,,,,,,,,,,
대종회
2010-01-13 10:59
`허효범` 님이 선택한 답글 입니다.
안녕하신지요? 대종회 의전 담당입니다.
젊은 분이 평소에 조상에 대한 관심과 효성이 남다른것 같습니다. 처음 작성한 축문으로는 잘 된것 같습니다만,
첫줄에서 "維歲次 己丑 十二月 乙丑朔 初一日 乙丑 孝子00"로 하심이 좋을것 입니다.
그럼, 조상님 제사 잘 모시기 바랍니다.
   
민들레
2010-01-13 12:26
허효범님 안녕하세요? 축문까지 챙기시다니 대단하십니다.
제가 어렸을 때 배운 기억이 있어서 참고로 말씀드립니다.
□유
□세차‥‥‥ ○○1) 감소고우
顯2)‥‥‥
□근이 ‥‥‥



(1) ○○ 는 조금 작게 쓴다... 공손함의 표현
(2) 顯‥‥‥ 줄은 한 자 올려쓴다... 顯은 돌아가신 분의 높임 의미
    □ ... 공백  
※ 관직명이 없이 學生으로 쓸 경우 '生'자는 보통의 필순과는 다르게 쓴대요 ^^
 
   선조님 직함에 소 우(牛)자가 생겨서는 안된다나요?
   우스운 이야기 같지만 선조공경의 뜻으로 봐야죠! ㅎㅎㅎ
   
허기욱
2010-01-14 09:03
첫줄에서 維歲次 己丑年 十二月 丁丑 朔 一日 乙丑 을 維歲次 己丑年 十二月 丁丑 朔 朝(아침조)로 하시는것이
어떠한지요.  十二月 丁丑 朔으로 朔(초하루삭)은 이미 십이월 초하루를 뜻하므로 참고로 말씀을 드립니다.
   
국서
2010-01-14 10:54
十二月庚寅 朔日 간지로 쓰면 되지 않을까요, 12월1일이 초하루니까요.
   
허효범(충장공파)
2010-01-14 13:08
답변 감사드립니다,
   
원장
2010-01-15 08:48
궁금한점 문답  참 좋은 사례입니다.  많은 참여로  폭 넓은 의견 교환이 기대 됩니다
민들레님 말씀중 유 세차 를 유 단군기원0000년 세차 로 연호 대신 연대를 써야 한다는것이 성균관 의견인데
때종회 의전담당님  우리문중에서는 유 세차 로 쓰고 있는데 앞으로 연대를 쓰도록 하는것은 어떨지요?
그럴경우는         * *  유
                        단군기원000
                        * 현 * *
                        * 향                (*는 공백) 으로 알고  있읍니다만
   
원장
2010-01-15 21:51
위 댓글에서 단군기원000을 서력기원0000으로 수정 합니다
그이유는 1961년 대한민국연호에 관한 법률(법률 제775호)이 제정되어 대한민국연호는 서력기원으로 한다로 되어 있기 때문입니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69 축문의 연호사용에 대한 의견 [4]+1   허일범 2010-01-16 5260
68 초당공 생애 보완 검토 요망 [1]+1   허세광 2010-01-15 3171
67 진설도에 대한 소견   허일범 2010-01-15 3213
66 [뉴스] 2008 서예대상 첫 개인전 허유지 씨 [3]   허찬회 2010-01-13 4268
65 축문쓰는 방법 질의드립니다 [7]   허효범 2010-01-12 5633
64 [알림] 취원 허유지님 사경 전시회 [2]   허찬회 2010-01-11 4505
63 민들레님 한파는 없으신지요   허세광 2010-01-09 2869
62 Re..넵, 이상없습니다! [1]+1   허찬회 2010-01-08 3059
61 출판기념회 참석 요망 [1]+1   대종회 2010-01-08 3025
60 평북 구성파(범매당)연례회 [2]   허유권 2010-01-08 3795
59 교산공의 도문대작과 강릉음식축제, 강릉원주대학교 장정룡교수님.. [3]+8   허세광 2010-01-05 4545
58 민들레님에게 보낸 메일 회답을 여기에 올립니다. [2]   공준수 2010-01-05 3175
57 새해인사 [1]   허일범 2010-01-05 2813
56 카페지기 님과 국서 님에게 보내는 답변입니다. [8]+3   공준수 2010-01-04 3273
55 인사올립니다 [3]   장서림 2010-01-04 3812
1,,,1011021031041051061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