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허씨대종회 홈페이지 홈페이지
최근댓글 보기 - 최신 댓글만을 순차적으로 보여줍니다.

최근댓글 보기

  허용범 국회도서관장 "중국국가도서관과 디지털 자료 상호 이용 등을 위한 양해각서(MOU) 체결, 2018.
ㆍ작성자 : 허장호 ㆍ작성일 : 2018-11-12 (월) 18:41 ㆍ조회 : 619
  • 허용범 국회도서관장 "중국국가도서관과 디지털 자료 상호 이용 등을 위한 양해각서(MOU) 체결"
  • 2018-11-08 12:38


      [아시아일보/이영수 기자] 8일 국회도서관(관장 허용범)은 "국회도서관 제1회의실에서 중국국가도서관과 양 기관 간 교류를 촉진하고 상호 협력을 추진하기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체결식엔 허용범 국회도서관장과 천잉 중국국가도서관 부관장 등 양 기관의 주요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했다.

      중국국가도서관은 1909년에 설립됐으며 3,650만여 책 소장, 1일 평균 이용자 1만 2천여 명, 총 건축 면적 28만 제곱미터에 달하는 명실상부한 아시아 최대 규모의 도서관이다. 또한 매년 최신 전자도서 1만 종을 구매해 광역망을 통해 이용자에게 무료 서비스하는 등 방대한 디지털 자원을 구축하고 있다는 것.

      이번 양해각서 체결은 지난 6월 허용범 국회도서관장이 중국국가도서관 방문 당시 중국국가도서관장에게 직접 제안한 것을 계기로 추진됐으며, 이후 양측 간 업무 협력을 위한 협정문 서신 교환을 거쳐 이번 주 천잉 부관장 등 중국국가도서관 직원의 방한을 계기로 양해각서 서명과 교환을 진행하게 됐다는 것이다.

      국회도서관과 중국국가도서관은 양해각서 체결에 따라 양 기관이 공개한 디지털자료 활용과 해당 업무에 대한 협력을 강화하고 인적 교류와 문헌 교환 등 기타 관심 분야에 대한 협력을 추진할 계획이다.

      국회도서관은 지난 2002년 4월 미 남가주대학교를 시작으로 총 54개 국외 기관과 학술정보 협력 등 상호 협력을 위한 협정을 체결하고 국회도서관의 지식정보자원 공유와 국제적 협력네트워크 구축을 강화하고 있다.

      허용범 국회도서관장은 이와관련해“이번 중국국가도서관과의 MOU 체결로 두 국가도서관 간의 학술정보 상호이용 확대가 가능해졌다”며“이를 계기로 중국국가도서관이 구축한 디지털 자료와 3,650만 권의 방대한 소장 장서를 적극 활용하여 중국 관련 입법지원서비스에 만전을 기할 것이다”고 강조했다.
      0
    3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