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허씨대종회 홈페이지 홈페이지
최근댓글 보기 - 최신 댓글만을 순차적으로 보여줍니다.

최근댓글 보기

  13世 밀직사사공 諱 허강(綱)
ㆍ작성자 : 허장호 ㆍ작성일 : 2018-07-12 (목) 08:43 ㆍ조회 : 1518
 13世 密直司事公 諱 綱
  文敬公의 曾孫, 祖는 版圖郞公冠, 考는 文正公伯, 字는 仲維.


 公은 忠肅王丁巳(西紀1317年)生으로 아버님의 嚴格하신 訓育하에 가르치심을  받아 性稟이 孝悌忠直하시고 文科에 級第하신 다음 恭愍王壬寅(西紀1362年)에 安東道都兵馬使로 任命되시어 紅巾賊을 擊退하여 서울을 收復하는데 有功하시며 그 翌年인 恭愍王癸卯에는 元나라에 가서 德興君 혜를 王으로 冊封한다는 소식에 따라 公을 密直提學에 任命시켜 贊成事 李公遂와 함께 使臣이 되시어 王冊封에 對한 是正을 呼訴하는 陳情文을 가지고 燕京에 가서 宗室의 實情과 國內政局에 對한 事理를 밝히고 歸國하신 다음 密直司事에 올으셨으나 얼마후에 辭退하시고 病으로 別世하시였다. 公의 夫人은 上洛君 金永순의 孫女로서 敎養이 깊으시고 婦德을 兼備하신 貞淑하고 品位있는 아름다운 女性이였기때문에 公이 別世하신 후에는 奸臣僧辛旽이 권세를 앞세워 강제로 자기 아내가 되도록 위협함으로 夫仁께서는 家庭을 떠나시고 머리를 깍아서 僧이 되시여 入山守節하시며 修道에 專念하시다가 入寂하시였다.


출처:陽川許氏制州派譜. 양천허씨제주종친회수보위원회. 2004.
허유권
2018-07-12 09:23
허강 할아버님의 생년이 경오보에도 안계시는데요.제주파보 몇년도에 계시는지요?
할머님의 외조 할아버지 김영순은 어디에 나오는지요? 궁금합니다.제가 알고 있기는 김순의 아들 삼형제 중  좌정승 김영후로 알고 있습니다.
   
허유권
2018-07-12 09:39
관직명도 밀직사사로 되있는데요, 밀직부사로 밀직제학으로 국가 기록물에는 되있습니다.국가 기록물에는  ?~1366년(공민15)에 돌아가신것으로 되있어요.생년은 없고요.1959년 기해보에는 생몰년이 없습니다.확인 부탁합니다.선조님들의 행장과 생몰년이 서로 다르면 않되니까요, 서로 기록물과 대조하여 다음 파보시는 수정하여되지 않을까요? 아주 중요한 사항이지요.
   
허장호
2018-07-12 09:44
감사합니다.허강 할아버지의 생년은 양천허씨제주파보 1989년,2004년에 있습니다.
金永순 의 '순'은 오타입니다.  洵 + 心 을 '순'으로 잘못 읽었습니다.
오타를 고쳐야 되겠는데, 답변 댓글 때문에 수정이 안되어 아쉽습니다.
'制州'는 '濟州'의 오타입니다. 띄어쓰기 수정도 안되고...죄송합니다.
   
허유권
2018-07-12 10:23
安東權氏 충숙왕 때 삼사우윤(三司右尹)을 지낸 김영후(金永煦)입니다, 충렬왕18년(1292~공민10년1361), 중대광 상락군 판삼사사(重大匡上洛君判三司事),김순(恂)의 아들입니다,물수변이 아닙니다.파보에 오타가 되있으면 고쳐야 되겠네요.수고하세요.
   
허장호
2018-07-12 10:39
파보에는 '삼수변'이고 그 밑에도 '불화'가 아니고 '마음심'이어서  어려운 한자입니다. 고맙습니다.
夫仁을 夫人으로 바로잡습니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314 북관대첩비(北關大捷碑)   허유권 2018-07-15 1760
1313 송암공파 34세 허영준 칼럼: 한국에 매료되어, 2018. 7. 11.   허장호 2018-07-13 1625
1312 '큰 짐' 안고 장도 오르는 허재 대표팀 감독, 2018, 7, 11. [2]   허장호 2018-07-13 1831
1311 허용범 국회도서관장, 제70주년 제헌절 맞이해 '세계의 헌법' 제..   허장호 2018-07-13 1637
1310 13世 밀직사사공 諱 허강(綱) [5]   허장호 2018-07-12 1518
1309 13世 諱 허강(綱)   허유권 2018-07-12 1619
1308 동주사공 선영 재정비 사진보기   허유권 2018-07-09 1584
1307 동주사공 휘 程 선영 재정비 하다   허유권 2018-07-09 1568
1306 송암공파 35세 허영호 제주테크노파크 원장, 중소기업 빅데이터 ..   허장호 2018-07-09 1492
1305 奉禮公派 18世 諱 허저(許羝)   허유권 2018-07-09 1462
1304 제주속담 "식개 안 헌건 놈이 모르곡 소분 안 헌건 놈이 안다"   허장호 2018-07-08 1506
1303 허준 선생의 올바른 이해 [김쾌정 허준박물관장], 2017. 10. 14...   허장호 2018-07-03 1688
1302 허용범 국회도서관장의 글 - 황포강을 떠나며, 2018. 6. 30.   허장호 2018-07-02 1790
1301 허준 동의보감이 특별한 건 목차에 있다 [박용환], 2018. 6. 21...   허장호 2018-07-02 1896
1300 홈페이지에 계시판에 금지하였으면 하는 글들   허유권 2018-07-01 1474
1,,,11121314151617181920,,,107